spela logo
home mypage shopping cart my page
원 인

내 용

스트레스

탈모의 주요 원인중의 하나로 스트레스가 누적되면 자율신경이나 교감신경을 자극하고 아드레날린이 분비되어 혈관을 수축시키고 두피가 긴장되어 모근에 영양공급이 불량해져 탈모를 일으킵니다.

유전(heredity) 탈모증은 특히 남자인경우 그 유전력이 대단히 강합니다.
남성을 통해서는 우성으로, 여성을 통해서는 열성으로 유전됩니다.
부모중 한쪽만 탈모된 경우라도 남성은 탈모 확률이 높지만, 여성은 양친모두 유전자를 가지고 있는 경우 탈모증이 나타날수 있지만 매우 희박합니다.
여기서 중요한 것은 유전하는 것은 탈모증을 야기하는 체질 및 형태이지 탈모증 그 자체가 아니라는 점입니다. 그러므로 자기가 유전자를 가지고 있더라도 그 증상이 나타나지 않게 항상 두발의 컨디션에 주의하고 적극적으로 피부세포를 활성화시켜 나가는 노력을 한다면 탈모증을 방지할수 있습니다.
혈액순환장애
(blood circulation disturance)
모자나 두피압박에 의해 두피의 혈액순환이 나빠지고 공기순환이 되지 않아 모근에 영양을 충분히 공급하지 못하게 되어 탈모를 유발시킬수 있습니다.
영양결핍(malnutrition) 심한 다이어트나 편식으로 인해 영양상태가 부족하면 모발에 충분한 양분을 제공하지 못하여 탈모가 됩니다. 또한 술과 담배는 혈관을 수축시키고 모발에 지속적인 빈혈상태를 제공하여 탈모가 됩니다.
질병(disease) 뇌하수체 기능저하 또는 갑상선 질환 등 호르몬의 이상으로 탈모가 유발되기도 합니다. 또한 자가면역질환에 의해 원형 탈모증을 유발하기도 합니다.
발열(pyrexia) 내인성 혹은 세균감염이나 약물 복용에 의한 발열로 인한 모근의 손상으로 탈모가 유발됩니다.
비듬(dandruff) 비듬이 피지와 혼합되어 지루가 되어 모공을 막으면 모근에 영양공급이 어려워져 모근이 위축됩니다. 지루는 남성호르몬의 작용에 의한 현상입니다. 즉 남성호르몬은 피지선을 비대 시켜 피지분비를 증가시키고 머리카락은 가늘어집니다. 따라서 대머리가 진행되는 사람은 비듬이 많이 생기며 하루만 머리를 감지 않아도 머리가 끈적거리게 됩니다.
환경(environment)

현대의 젊은 여성들에게 가장 흔한 타입입니다 .
두피가 단단해지고 모근에 압박이 가해져 혈액순환이 제대로 이루어지지 않습니다. 따라서 모발에 영양공급이 되지 않습니다. 이런 복합성 타입은 두피 마사지를 자주 해서 두피의 혈액순환을 돕는 것이 좋습니다. 두피의 기름을 제거해 줄 수 있는 적절한 샴푸를 사용하고, 모발에 영양공급을 해줄 수 있는 단백질 성분이 함유된 헤어 컨디셔너를 사용하면 어느 정도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